금강산관광 18일부터 정상화

현대그룹이 18일부터 금강산 관광을 정상화한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은 11일 개성에서 리종혁 아태평화위원회 부위원장과 면담한 뒤 경기도 파주 도라산 CIQ(출입국사무소)를 통해 도착해 “금강산 관광 7주년을 계기로 금강산 관광을 정상화하기로 북측과 합의했다”고 말했다.

현 회장은 또 “백두산, 개성 관광과 윤만준 현대아산 사장의 문제는 북측과 추후 논의키로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현대그룹은 금강산 관광이 18일부터 정상화되며 19일에 금강산에서 북측과 7주년을 기념하는 공동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