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천안함 연돌서 화약성분 검출안돼”

원태재 국방부 대변인은 6일 천안함 연돌에서 어뢰 화약성분이 검출됐다는 동아일보의 보도에 대해 “화약 성분이 나오지 않았다”고 반박했다.


원 대변인은 이날 오전 브리핑을 통해 “민.군 합동조사단에서 천안함 잔해물을 수거해 성분 분석을 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명확한 결론을 내린바 없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원 대변인은 “연돌에서 화약성분이 나왔는지, 알루미늄 파편이 어뢰가 맞는지에 대한 종합적인 결론을 내린 바 없다”면서 “화약성분은 나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합조단은 함수.함미와 수거물 등에 대해 정밀분석 작업을 계속하고 있으며 조사 결과는 이달 20일 이전에 나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동아일보는 합조단 관계자의 말을 인용, “천안함 침몰 원인을 규명하고 있는 민군 합동조사단은 폭발 당시의 충격으로 함체에서 떨어져 나간 연돌(연통)에서 어뢰의 화약 성분을 검출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또 “천안함 내부와 침몰 해역에서 수거한 알루미늄 파편들 가운데 일부가 어뢰 파편이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보도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