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계근무 서는 북측 병사

북한이 6자 회담에 복귀하기로 한 가운데 1일 판문점 북측 판문각에서 북측 병사가 망원경을 이용, 남측 지역을 지켜보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