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임진강상류 북한댐 정찰강화

군당국은 북한 황강댐의 무단방류와 같은 사례가 재발할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 임진강 상류의 북한댐에 대한 감시 정찰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9일 “북한의 수공(水攻) 위협에 대응하고 황강댐의 무단방류와 같은 사례가 재발할 가능성에 대비해 임진강 상류지역의 북한댐에 대한 감시 정찰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은 북한댐에 대한 감시 정찰을 위해 영상을 촬영하는 금강정찰기와 해당지역 군단이 운용 중인 무인정찰기(UAV)의 정찰비행 횟수를 늘리기로 했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군 관계자는 “군사분계선 이북지역의 북한의 댐 등에 대한 정밀 감시를 위해 주한미군 측에도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군은 지난 6일 북한이 황강댐 무단 방류 의도를 분석하기 위해 금강정찰기와 해당 군단의 UAV를 띄워 대북 정찰활동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