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北, 원산 일대서 단거리 발사체 1발 발사”

북한이 29일 오후 단거리 발사체 1발을 발사, 추가 무력시위에 나섰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북한이 오후 5시40분께 원산 일대에서 동북방 내륙지역으로 불상 단거리 발사체 1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합참 관계자는 “현재 구체적인 상황을 파악 중”이라며 “관련 동향을 면밀히 추적·감시하고 있으며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이 이날 발사한 단거리 발사체는 200㎞ 정도 비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비행거리를 고려하면 방사포(다연장 로켓) 가능성이 있으며, 해상에 떨어지지 않은 점에 비춰볼 때 불발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앞서 북한은 지난 21일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발사체 5발을 발사한 바 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