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미국이 먼저 대북제안 내놓아야”

북핵문제와 관련해 미국이 먼저 충분한 제안을 제시해야 중국이 북한을 설득할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미국 브루킹스연구소의 징취안 연구원은 17일 자유아시아방송(RFA)과 인터뷰에서 “핵문제 해결을 위한 미국의 대북 제안이 충분하다 싶을 때 중국은 보다 적극적으로 미국의 제안을 수락하라고 북한을 설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징 연구원은 “미국이 북핵문제에 보다 유연한 입장을 보이고 북한을 더 존중한다면 6자회담은 조만간 재개되고 구체적인 성과도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역설적으로 중국의 대북 영향력이 너무 강력하기 때문에 그 사용에 많은 제약을 받고 있다”며 “만약 중국이 대북 에너지ㆍ식량지원을 중단한다면 더 큰 부작용을 초래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이어 “중국은 그 어떤 상황보다 지역 불안정과 북한 정권의 붕괴를 가장 우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