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북한産 바지락 불법 수입 업체 2곳에 행정 처분

일본 정부는 북한산 물품의 수입을 전면 금지한 조치를 어기고 북한산 바지락을 수입한 혐의로 야마구치(山口) 현의 수산회사 2곳에 대해 행정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가 작년 10월 북한의 미사일 발사 및 핵 실험 실시에 대한 보복 조치로 북한산 물품 수입 금지 등 경제제재 조치를 발동한 뒤 이를 위반한 혐의로 행정처분이 내려지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일본 경제산업성 관리는 이날 야마구치 현 소재 도엔 보에키 K.K. 등 2개 업체에 대해 1~3개월 동안 어느 국가로부터도 바지락을 수입하지 못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도엔 보에키 K.K. 등은 올 초 북한산 바지락 105t을 선적한 뒤 중국산으로 속여 들여온 혐의를 받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