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DJ조문단 방남…빈소에 헌화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조문을 위해 김기남 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를 단장으로 하는 북한 조문단이 21일 오후 3시께 김포공항에 도착, 국회 분향소를 방문했다.

조문단 일행은 홍양호 통일부 차관과 정세현 김대중 평화센터 부이사장 등의 영접을 받은뒤 이들과 함께 국회에 마련된 김 전 대통령 빈소로 이동했다.

이들은 오후 3시 53분 국회에 도착, 빈소에서 박지원 의원, 박계동 국회 사무총장, 황희철 법무부 차관 등의 안내를 받아 김정일의 조화를 헌화했다.

지난해 2월 이명박 정부 출범 후 북한 당국자가 남한을 방문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들은 빈소 조문을 마친 뒤 서울 모처의 호텔로 이동해 하룻밤을 묵을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