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26일 함흥서 단거리 미사일 2발 추가 발사

북한이 지난 25일 2차 핵실험과 함께 함경북도 화대군 무수단리와 강원도 원산시에서 각각 1발과 2발의 단거리 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26일에는 함경남도 함흥시 인근에서 단거리 미사일 2발을 추가로 발사했다.

정부 소식통은 26일 “북한이 오늘 오후 함경남도 함흥시 인근에서 동해상으로 단거리 미사일 2발을 발사한 사실이 정보당국에 포착됐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정보당국이 현재 북한의 의도를 면밀히 분석 중인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날 발사된 미사일은 사거리 130여km의 지대공과 지대함 단거리 미사일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리 군당국은 핵실험에 연이은 단거리 미사일 발사가 무력시위 수준을 최대한 끌어올리려는 의도로 분석하고 있다.

한편, 우리 군은 북한이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평안남도 증산군 인근 서해상에 선박 항해금지구역을 선포한 상태로 오늘과 내일 중 단거리 미사일 발사를 예측하고 있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