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일성 생일행사 연일 개최

고(故) 김일성 주석의 94회 생일(4.15)을 앞두고 북한 각지에서 다양한 행사가 연일 열리고 있다.

11일 북한 매체에 따르면 인민보안성(우리의 경찰에 해당)은 10일 김일성화(花)전시회를 개최했으며, 직총중앙노동자 예술선전대 공연이 중앙노동자회관에서 진행됐다.

또 같은날 김일성종합대학에서는 김중린 노동당 비서, 김경호 청년동맹 제1비서 등 고위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 대학생청년들의 웅변대회’가 열렸다.

이에 앞서 9일에는 주체사상탑, 당창건 기념탑, 평양체육관 광장 등 평양시내 여러 곳에서 평양시 청년학생들의 경축야회가, 각 도 소재지(도 행정중심지)와 시.군에서는 지역 청년학생들의 경축무도회가 열려 생일 축제 분위기를 돋웠다.

이와 함께 평양시민을 비롯해 북한 주민은 김 주석의 고향인 만경대를 방문, 김 주석과 김정일 위원장에 대한 충성을 다짐하고 있다.

해외친북단체들도 이달 초부터 생일 행사를 잇따라 개최하고 있다.

프랑스주체사상연구소조를 비롯해 루마니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등의 친북단체는 영화감상회, 토론회, 사진전시회 등을 개최했으며 인도네시아-조선(북)친선교류협회는 생일행사 준비위원회를 구성했다.

한편 평양에 머무르고 있는 캄보디아의 노로돔 시아누크 전 국왕은 김 주석의 생일을 맞아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편지를 보내 김 주석과 친분을 언급하고 양국간 협력을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