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압박, 혁명적 신념 못꺾어”

북한 노동신문은 6일 미국의 대북 고립.압살정책이 북한의 혁명적 신념을 꺾지 못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신문은 ’선군혁명 투사들의 사상정신적 풍모’ 제목의 논설에서 “우리식 사회주의를 고립.압살하려는 미 제국주의자들의 책동은 더욱 악랄해지고 있다”며 “하지만 사회주의를 생명으로 간직한 우리 군대와 인민의 혁명적 신념을 절대로 꺾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노동신문은 ’혁명적 신념’에 대해 “사회주의만이 인민들의 존엄과 권리, 참된 삶과 행복을 지켜주고 꽃피워줄 수 있다는 확신”이라고 설명했다.

이 신문은 “선군혁명 총진군은 경제분야에서 뿐 아니라 사람들의 사상의식과 정신도덕적 풍모에서도 새로운 전환을 가져오기 위한 사상적 진군운동”이라며 “혁명전사에게 있어 영도자를 따르고 생사를 같이해 나가는 것은 숭고한 사상정신적 풍모”라고 지적했다.

신문은 “사회주의와 인민의 운명은 하나로 연결되어 있다”며 “사회주의를 지키면 승리이고 버리면 죽음이라는 것은 역사가 보여주는 교훈”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