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美日 MD책동, 6자 합의정신 위반”

북한 노동신문은 9일 “미국과 일본이 우리 공화국(북)을 겨냥한 미사일방어(MD) 시스템 수립 책동을 강화함으로써 서로 타방(상대방)을 위협하는 행동을 하지 않을 데 대한 6자회담의 합의정신을 공공연히 위반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신문은 ’군비경쟁을 격화시키는 도발행위’라는 제하의 기명 논평을 통해 “지금이야말로 유관국들이 군사적 행동을 자제해야 할 때”라며 “미국과 일본은 새로운 무력증강 책동이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의 평화보장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엄중한 후과(결과)에 대하여 전적인 책임을 지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이어 “미일 반동들은 핵, 미사일 무력증강 책동을 광란적으로 벌여놓음으로써 동북아시아와 세계적 범위에서 군비 증강을 몰아오고 있다”고 비난하며 “현실은 우리 공화국이 자위적 국방력 강화에 힘을 넣어온 것이 얼마나 정당한 선택이었는가를 뚜렷이 확증해주고 있다”고 말했다.

신문은 또 “미 국방부가 ’북조선과 이란의 핵 및 미사일 문제 해결을 위한 외교적 노력과는 별개로 미사일방어 시스템 수립 계획을 다그쳐 나갈 것’이라고 떠들고 있는 것은 조선반도 비핵화에 제동을 걸고 새 전쟁준비를 다그치는 엄중한 도발행위”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