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화물선 침몰, 2명 사망·15명 실종

새해를 앞둔 지난달 31일 북한 화물선이 서해상에서 침몰해 선원 2명이 숨지고 15명이 실종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중국 교통운수부 산하 구조센터에 따르면 길이 69m의 북한 화물선 ‘강봉(Kang Bong)’호가 31일 오전 장쑤(江蘇)성 롄윈강(連云港)으로부터 동쪽으로 193㎞ 떨어진 지점에서 강풍을 만나 가라앉았다.


이 센터는 사고 현장으로 선박과 헬리콥터를 보내 이날 오후 5시까지 20명의 선원 가운데 3명을 구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센터 측은 강풍으로 구조에 어려움을 겪었다면서 수색 작업이 계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