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화물선 속초항 입구서 파도완충재에 걸려

수산물을 싣고 속초항으로 입항하던 북한 화물선이 항 입구에서 바닷물에 잠겨 있는 파도완충재(일명 삼발이)에 좌초됐다가 1시간여 만에 구조됐다.


28일 오전 8시40분께 속초시 속초항 입구 북방파제 끝단에서 북한산 가리비 30t을 싣고 입항하던 북한 선적 280t급 수성천호가 물속에 잠겨 있던 파도완충재에 걸려 들어얹혔다.


사고가 나자 속초해경 경비정과 예인선 등이 동원돼 1시간여 만인 오전 9시40분께 배를 끌어냈다.


속초해경은 사고선박의 키가 고장이 나 정상항로로 운항을 못해 사고가 났다는 선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