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조문단 2시 평양 출발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에 조문하기 위한 북한의 특사 조의방문단이 21일 오후 특별기편으로 평양을 출발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21일 신속하게 전했다.

중앙통신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위원장 김정일 동지의 위임에 따라 김대중 전 대통령을 추모하기 위해 김기남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비서를 단장으로 하는 특사 조의방문단이 21일 특별비행기로 평양을 출발했다”고 보도했다.

조문단은 오후 2시 평양을 출발해 3시10분께 김포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