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조류독감 방역지원 통보

정부는 9일 오전 판문점 연락관 접촉을 갖고 북측에 조류독감 방역 약품 및 장비를 긴급 제공한다는 입장을 통보했다.

정부는 북측의 요청을 고려해 야외 진단키트, 소독방제차량, 고압분무소독기, 수동식 분무기, 복합산성제제 등을 북측에 제공할 계획으로, 인도적 지원물자 제공절차에 따라 전달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정부는 내주중 국회보고와 남북협력기금 사용에 필요한 교류협력추진협의회 등의 절차를 거친 뒤 경의선 연결도로를 통해 개성에서 조류독감 방역 장비 및 약품을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 당국자는 이날 “조류독감 방역을 위해 추가로 필요한 장비.약품과 기술적인 협의가 필요한 장비.약품 등에 대해서는 북측의 요청이 있으면 제공여부를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일단 이번에 통보한 내역은 북측이 제공한 정보를 토대로 관련기관이 필요량을 산출한 것”이라며 “추가적인 지원을 위해 북측이 보다 적극적으로 지원을 요청해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