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전력공업상 “발전설비 총가동에 역량 집중”

북한 박남칠 전력공업상은 15일 “각지 화력발전소와 수력발전소들의 능력을 높이고, 이미 성과적으로 보수된 발전 설비들의 만가동.만부하 보장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전력공업상은 이날 조선중앙통신과의 회견에서 이같이 밝히고 “특히 북창화력발전연합기업소와 평양화력발전연합기업소의 생산 정상화를 위한 사업을 힘있게 다그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수력발전소들은 수차(水車) 효율을 높이기 위한 투쟁을 줄기차게 내밀고 있다”면서 “송전계통에서는 전기 손실을 없애고 합리적인 전력 분배를 실시하는 등 생산된 전력을 최대한 효과 있게 이용하기 위한 대책을 세워 나가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