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적십자, 홍수 구호활동 벌여


북한의 조선적십자회가 홍수 피해를 입은 평안남도 안주시에서 구호활동을 하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6일 보도했다. 통신은 적십자 봉사자들이 큰물 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구호물자(천막, 이불 등)를 나눠주고 여러 가지 질병들을 미리 막기 위한 주민위생 선전도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통신은 정확한 촬영일시는 밝히지 않았다./사진=조선중앙통신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