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보건성 의료 현대화 주력

북한 보건성은 각지 의료시설 현대화와 전문가 양성에 힘을 쏟을 것이라고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가 17일 보도했다.

조선신보는 “보건성이 올해 보건부문의 하부구조를 보강하고 물질적 토대를 완비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면서 “각급 인민위원회와 연계해 시.군 인민병원의 수술장, 해산실 등을 보다 현대적으로 꾸릴 것”이라고 전했다.

또 호(戶)별 담당의사의 역할을 높이는 동시에 리(里)인민병원과 종합진료소 의료 관계자를 충원하고 관련 교육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문은 이어 의료서비스 개선, ’본보기 단위’ 선정, 보건성 제2병원과 구강병예방원 등 전문병원 건립, 전염병 방역사업 강화 등을 올해 보건성이 추진할 역점사업이라고 소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