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남북.북미 대화 지지”

중국 정부는 5일 남북간 및 북미간의 대화와 협력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장위(姜瑜) 외교부 대변인은 5일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신년공동사설에서 남한과 대화 의지를 밝힌 데 대한 중국의 논평을 요구받고 “남북간 대화를 적극적으로 지지한다”면서 환영의 뜻을 표명했다.


장 대변인은 “중국은 남북한의 협력 강화를 시종일관 적극적으로 지지해 왔다”면서 “우리는 남북 양측의 화해와 협력 강화가 한반도 주민에게 도움이 되고 남북 양측의 공통된 이익에도 부합하며 지역의 평화, 안정에도 도움이 된다고 믿고 있다”고 말했다.


장 대변인은 북한이 신년사설을 통해 미국과 대화 의지를 밝힌 데 대해서도 “우리는 북미간의 접촉과 대화를 지지한다”고 말했다.


북한은 1일 신년 공동사설에서 “북남 관계 개선의 길을 열어나가야 한다”며 남북 관계 개선 의지를 피력했으며 대화를 통해 평화체제를 구축하고 비핵화를 실현하겠다면서 북미 관계 개선의 필요성도 강조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