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3 C
Pyongyang
2020년 8월 15일 (토요일)
태그 정치범수용소

태그: 정치범수용소

불법 휴대전화로 통화하다 도청당한 주민, 결국 수용소행

북중 접경 지역에서 외국산 휴대전화로 외부와 통화하던 한 북한 주민이 보위부의 도청에 걸려 체포된 뒤 국가기밀을 누설한 죄로 정치범수용소에 수감된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북도 소식통은 30일...

“기술력 부족” 언급한 김일성大 화학 박사의 최후는?

“우리나라(북한)에 원유(原油)는 (매장돼) 있다. 시간을 좀 더 달라. 아직 시축하지 못한 건 우리의 탐색 기술이 선진국만큼 발전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2016년 10월의 어느 날, 당(黨) 간부의...

강도·마약조직 두목으로 활동하던 현직 검사 ‘공개재판’ 받아

최근 함경남도 함흥에서 마약 생산·판매 및 강도 행위로 체포된 검찰소 소속 현직 검사에 대한 공개재판이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함경남도 소식통은 19일 데일리NK에 “지난 5일 함흥시...

[이광백 칼럼] 수용소에 갇힌 아이…구출 책임은 누구에 있는가

압록강 상류와 마주선 양강도 후창군, 어느 작은 마을. 국경 밀수로 생계를 이어가던 한 씨에게 누나로부터 전화가 걸려왔다. 몇년 전, 강을 건너 고향을 떠났던 누나였다....

공채 매입 거부한 탄광 실소유주 ‘말반동’으로 체포돼 처형

북한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가중된 경제적 어려움 속에서 17년 만에 공채를 발행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최근 공채 매입을 거부한 평양의 한 탄광갱...

삼촌과 조카, 北 정치범수용소로…두 가정의 뜻밖의 ‘비극’

2016년 5월 진눈깨비가 날리던 어느 날 밤. 양강도 후창군 쪽에서 도강(渡江)을 하다 체포된 한 모 씨는 결국 관리소(정치범수용소)에 수감됐고, 동행하던 10대(代) 조카도 마찬가지 신세로...

생계 어려워 목선 탈북 시도했던 일가족, 결국 수용소행

함경남도 홍원군 앞바다에서 목선을 타고 탈북을 시도하려다 체포된 일가족 4명이 최근 정치범수용소에 수감된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 내부 소식통은 20일 데일리NK에 “지난해 홍원군 앞바다에서 도주하려다 붙잡힌...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