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C
Pyongyang
2022년 1월 25일 (화요일)
태그 금성121

태그: 금성121

10년 전 김정은 직접 챙긴 연구소…세계 최고 해킹 조직으로 성장

국방부 사이버사령부에 따르면 2012년 8월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북한 정찰총국 산하 기구 110호 연구소를 방문했다. 110호 연구소 소속으로 가장 잘 알려진 해킹그룹은 ‘라자루스(Lazarus)’다. 김 위원장이 직접...

북한 해커, 본지 집요하게 노린다…전문가·포털 사칭 공격 지속

북한 해킹조직이 지속해서 전문가와 포털을 사칭한 피싱(Phishing) 공격을 시도하고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본지 이광백 대표는 지난 7일 아주대학교 미중 정책연구소의 김흥규 교수로부터 이메일을 수신했다. 이메일은...

SNS 통해 연락 온 지인, 알고 보니 해커…지능화되는 北 해킹

북한 해킹조직으로 알려진 '금성121'이 소셜미디어(SNS)를 활용한 사이버 공격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 해커의 공격이 갈수록 지능화, 다양화되고 있어 사용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이스트시큐리티는 7일 보도자료를 통해...

진화하는 北 해커… “최신판 ‘한글’도 감염되는 악성코드 사용”

북한 해커들이 최신 업데이트가 된 정품 한글(HWP) 프로그램에도 작동하는 악성코드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존에 사용하던 프로그램 취약점을 이용한 공격이 제대로 통하지 않자 다른 방식을...

이번엔 데일리NK 사칭 피싱 메일 포착…北 해커 소행?

최근 본지를 사칭해 북한인권 단체장에게 피싱 메일이 발송되는 사건이 발생해 주의가 요구된다. 데일리NK는 16일 오전 북한인권 NGO 대표에게 본사를 사칭한 피싱 이메일이 발송된 것을 확인했다. 해당...

北 해킹조직 ‘라자루스’, 암호화폐 탈취에 총력…경제난 때문?

북한 해킹조직 라자루스가 암호화폐 탈취에 주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대북제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시도로 풀이된다. 이스트시큐리티는 27일 “특정...

北추정 해커, ‘엄마 사랑해요’ 메일로 본지 기자 사이버공격 시도

북한 해킹 조직이 본지 탈북민 기자를 상대로 피싱(Phishing) 공격을 시도했다. 이번 공격은 사용자의 개인정보 탈취와 향후 공격을 염두한 사전 준비 작업인 것으로 파악됐다. 우선 지난달...

최근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