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북핵 폐쇄.감시 임무 성공할 것”

한 영변 핵시설 폐쇄와 봉인을 감시, 검증하기 위해 북한을 방문하는 국제원자력기구(IAEA) 감시검증단은 13일 “영변 핵시설 폐쇄와 봉인을 감시하고 검증하는 우리 임무는 성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델 톨바 감시검증단 단장은 이날 베이징 서우두(首都) 국제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IAEA 사무총장이 지난 9일 영변 핵시설 감시와 검증을 이행할 것을 인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북한 체류기간과 관련, “2~3주 동안 북한에서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라며 “임무를 완성할 때까지 북한을 떠나지 않고 계속 머무를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톨바를 단장으로 한 감시검증단은 총 9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영변 핵시설 폐쇄와 봉인을 감시.검증하기 위해 방북하게 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