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국제 암시장조직 북에 농축시설 제공”

국제원자력기구(IAEA)는 북한이 공개한 우라늄농축시설을 건설하기 위해 국제적인 핵프로그램 암시장의 공급조직을 통해 장비와 기술을 도입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AP통신이 2일 전했다.

통신은 IAEA는 비밀 보고서를 인용해 작년 11월 북한을 방문한 미국의 핵 전문가 지그프리트 헤커 박사가 본 우라늄 농축 시설의 배치와 세부 사항이 국제적인 비밀 조직이 암시장에서 판매하고 있는 설비의 설계와 전반적으로 일치한다고 전했다.

때문에 IAEA는 파키스탄의 핵 과학자인 압둘 카디르 칸 박사와 연계된 암시장 공급조직이 북한에 우라늄 농축 시설을 제공했을 확률이 높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 공급조직은 이란에도 핵 개발용 장비를 제공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과거 파키스탄 핵개발의 아버지로 불린 칸 박사는 우라늄 농축을 통한 핵개발 프로그램과 관련 장비를 북한에 제공해왔다고 수차례 고백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