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부총장 “내주 이사회..대북 사찰팀 파견 논의”

지난 주 북한을 방문한 올리 하이노넨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부총장은 1일 다음 주에 IAEA 이사회가 개최돼 북한에 사찰팀을 파견하는 방안을 논의하게 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하이노넨 부총장은 이날 빈 국제공항에서 기자들과 만나 “다음 조치는 우리가 앞으로 며칠 동안 이사회에 제출할 보고서를 준비하고 나면, 이사회가 열려 IAEA가 실제로 북한과 무엇을 할 것인지를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사회 개최는 “정상적인 절차”라면서 그 개최 날짜는 오는 9일이 될 것으로 본다고 예상했다.

앞서 하이노넨 부총장은 경유지인 베이징을 떠나기 전 가진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주요 핵시설의 폐쇄를 입증 가능하도록 IAEA에 감시카메라 설치를 허용하고, 사찰단의 상주도 인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