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A’ 커틀러 “北核실험, 개성공단 입장 확인에 일조”

▲ 웬디 커틀러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미국 수석 대표 ⓒ연합

웬디 커틀러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미국 수석 대표는 23일 “최근 북한 핵실험은 우리가 기존에 갖고 있던 개성공단에 대한 입장을 확실히 하는 데 일조했다”고 밝혔다.

커틀러 대표는 이날 오후 롯데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폭넓게 보면 한반도의 정세라는 것은 한미 동맹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한미 FTA 체결은 양국의 동맹관계를 굳건히 함으로써 경제적으로도 한층 도약할 수 있도록 하는데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 “최근 북핵사태는 개성공단 생산제품에 대한 입장을 확실히 하는데 일조했다고 생각한다”면서 “FTA 협상에서는 한국과 미국에서 생산되는 제품에 한해서 협상이 진행된다는 점을 분명히 하고 싶다”고 밝혔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