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 국토대장정’ 6박 7일간 여정 끝내고 15일 완주식

한국자유총연맹(총재 김경재)이 오는 15일(화) 오전 10시 파주 임진각에서 ‘제8회 나라사랑 평화나눔 DMZ국토대장정’(이하 DMZ 국토대장정) 완주식을 개최한다. 
이날 개최될 완주식은 김경재 한국자유총연맹 총재, 대장정 단원 등 총 330여 명이 참석해 완주 보고와 완주증·메달 수여, 우수 단원 연맹 총재 표창과 총재 격려사 및 단원 소감문 발표 순으로 이뤄진다.

단원들은 9일 연맹 본부에서 출정식을 갖고, 강원도 고성에서 출발해 인제-양구-화천-철원-연천을 경유했다. 경기 파주 임진각까지 최전방 GOP 철책선을 따라 행군해 6박 7일간 약 250km의 험난한 여로를 마무리한다.
이번 DMZ 국토대장정에 참여한 대학생 단원들은 6·25전쟁 당시 전적지와 DMZ 접경 지역 안보현장 견학, 전방부대 방문과 민통선 진입 등 호국 안보의식 함양에 초점을 맞춘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소화했다.
한편, 참가자들은 ‘북한 ICBM 도발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북한의 끊임없는 도발을 강력하게 규탄할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