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한반도 평화ㆍ동북아안보 진전계기될 것”

이재정 통일부 장관은 10일 김대중 전 대통령을 동교동 자택으로 예방, 2007 남북정상회담의 결과와 후속조치 이행상황 등에 대해 설명했다.

김 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해방 이후 지난 62년 간 여러 어려움이 있었으며 이 과정에서 남북 간 기본적 구조는 크게 바뀐 것이 없었다. 그러나 이번 회담으로 한반도 평화 발전과 동북아 안보에 큰 진전을 이루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고 통일부가 전했다.

이번 예방은 통일부의 요청으로 이뤄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