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EC `북핵’ 의장 구두성명 전문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는 19일 유엔 안보리 대북 결의안의 이행을 결의하고, 9.19 공동성명의 전면적 이행과 6자회담의 조기 재개를 위한 실효적인 조치를 촉구하는 북한 핵실험에 대한 의장 구두성명을 발표했다.

다음은 의장 구두성명 전문.

『우리는 한반도와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안보에 대한 약속과 북핵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의지를 재천명한다. 우리는 북한이 행한 7월 4∼5일의 미사일 발사와 10월 9일의 핵실험은 평화와 안보에 대한 우리의 공동 이해와 핵무기 없는 한반도를 이룩하려는 공동 목표에 대한 명백한 위협이 되고 있으며, 우리는 이에 대한 강력한 우려를 표명한다. 우리는 1695호 및 1718호 안보리 결의를 전면적으로 이행할 필요성을 강조한다. 우리는 6자회담에 대한 강력한 지지를 강조하고 회담 재개와 관련한 최근의 진전에 고무되어 있다. 우리는 2005년의 9.19 공동성명의 전면적 이행과 6자회담의 조기 재개를 위한 구체적이고 효율적인 조치를 촉구한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