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전쟁 민간인학살도 규명하라”

한국전쟁전 후 민간인학살 진상규명 범국민위원회는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공평동 제일은행 본점 앞에서 6.25전쟁 전후 피학살자 합동위령제를 연다.

이들은 미리 배포한 유족 결의문에서 “한국전쟁을 전후해 수많은 민간인이 억울한 죽임을 당했지만 그 사실마저 은폐돼 왔다”며 “이달 초 출범한 ‘진실ㆍ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과거사위)’가 민간인 학살을 진상규명하라”고 촉구했다.

이 단체는 위령제에서 추모곡 및 진혼무 봉헌, 헌화 등을 한 뒤 서울 중구 필동 과거사위까지 행진하고 송기인 과거사위원장을 면담할 예정이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