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5 “남북공동선언은 역사적 합의”

6.15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 전북본부는 6일 전주 최명희문학관에서 공동대표회의를 열고 “6.15 남북공동선언은 민족의 화해와 평화, 번영과 통일의 토대를 닦은 역사적 합의”임을 재확인했다.

이 단체는 결의문을 통해 “우리는 평화야 말로 경제발전의 토대이며 지금은 6.15 공동선언의 결실을 위해 온 국민의 힘을 모아야 할 때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단체는 또 “구속된 김형근 교사의 조사 과정에서 6.15 공동선언을 북의 통일전선전략의 일환으로 바라보는 공안기관의 비상식적인 통일관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며 “공동선언의 참뜻을 훼손하는 행위는 묵과하지 않겠다”고 말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