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 수석대표회의 속개..”합의문 어려운 상황”

비핵화 2단계 로드맵 마련을 위한 북핵 6자회담 참가국들이 예정된 폐막일인 30일 6자 수석대표회의를 속개했으나 합의문 도출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회담 소식통이 전했다.

이 소식통은 “오늘 오후 1시30분께 수석대표회의가 열렸으나 분위기를 볼 때 합의문서가 쉽게 나오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말했다.

6자 수석대표회의에서 합의문 도출이 어려울 경우 의장국 중국이 이번 회의의 성과를 담은 의장성명을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회담은 이날 수석대표회의를 끝으로 종료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회담이 끝난 뒤 북한 김계관 외무성 부상이 기자들에게 이번 회담과 관련된 북한측 입장을 밝힐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