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회의 이틀간 휴회…합의문 승인 여부 미정

지난 27일부터 진행된 북핵 6자회담이 비핵화 로드맵이 담긴 합의문서 채택 여부를 이틀 후로 미루고 휴회했다.

중국의 우다웨이 외교부 부부장은 “회의에서 마련한 합의문에 대한 각 정부의 추인을 받아야 하기 때문에 이틀간 휴회한다”며 “이틀 뒤 속개 방식은 미정”이라고 말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