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회담 오후 4시30분 합의문 발표 예정

남북한과 중국, 미국, 러시아, 일본 등은 13일 오후 4시30분(현지시간) 전체회의를 열어 핵폐기 초기이행조치와 상응조치를 골간으로 하는 합의문서를 공식 채택할 예정이다.

정부 당국자는 “오늘 오전 수석대표 회의에서 몇가지 기술적인 수정제의가 각국에 의해 제기됐으나 협의 끝에 합의문안은 사실상 타결됐다”며 “오후 4시30분께 전체회의를 개최해 문안을 공식 채택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다만 일부 참가국 대표단이 합의문안에 대한 본국의 훈령을 아직 받지 못하고 있어 전체회의 개최시간이 다소 늦춰질 수 있다고 이 당국자는 전했다.

6개국은 이날 오전 본국의 훈령을 받은 수석대표간 회담을 열어 전날 마라톤협상 끝에 사실상 합의된 합의문서 내용을 놓고 마지막 의견수렴을 거친 뒤 문안을 확정, 오후에 전체회의를 열어 발표하기로 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