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자회담 日대표 “오늘은 시련겪는 날”

2단계 제4차 6자회담 일본 수석대표인 사사에 겐이치로(佐佐江賢一郞)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16일 “오늘은 6자회담이 시련을 겪는 하루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에 국장은 이날 숙소인 중국대반점을 나서면서 기자들에게 이렇게 말한 뒤 “일본은 공동 목표에 도달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이어 북한이 경수로 문제에 대한 입장을 재차 고려해야만 경색을 풀 수 있을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