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ㆍ15 축전 대표증 수여식

6ㆍ15 공동선언 발표 5돌 기념 민족통일대축전 대표증 수여식이 14일 평양에 있는 만경대학생소년궁전에서 진행됐다고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 인터넷판이 15일 보도했다.

이날 수여식에는 백낙청 남측 준비위원회 위원장, 안경호 북측 준비위원회 위원장, 문동환ㆍ곽동환 해외측 공동 준비위원장 등이 각각 대표단을 이끌고 참석했다.

행사 사회를 맡은 재중국 조선인총연합회 차상보 부의장은 “우리 모두 6.15통일대축전의 대표로 내세워 준 온 겨레의 뜨거운 통일열망과 기대에 맞게 축전장마다에서 민족의 억센 통일의지와 기상을 유감없이 발휘하자”고 호소했다고 신문을 전했다.

이날 행사는 장재언 북측 준비위 부위원장의 대표증 전달사에 이어 남ㆍ북ㆍ해외 대표들이 각자 대표단에 소속된 단체 및 지역 대표들에게 대표증을 수여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본행사가 끝나고 열린 축하공연에서는 만경대학생소년궁전 소속 학생들이 나와 ‘환영합니다’, ‘통일기쁨 우리기쁨’, ‘통일무지개’ 등 남북화해와 통일을 주제로 한 노래를 부르고 손풍금(아코디언) 합주와 민속무용 등을 공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