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대 북한연구가’ 김창순 이사장 별세

대표적인 1세대 북한 연구가인 김창순(金昌順) 북한연구소 이사장이 3일 오후 7시34분께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8세.

고인은 평안북도 의주 출신으로 광복 후 북한에서 평북신보사와 평북인민보사 주필, 신의주 동방사회과학연구소장, 북조선기자동맹 창립중앙위원, 민주조선사 총무국장 등으로 언론계에 종사하다 1949년 평양특별검찰소에 의해 검거됐으나 이듬해 이송 중 탈출, 월남했다.

이후 고인은 북한 연구에 몰두하면서 내외문제연구소 초대 소장(1962~63), 고려대 아세아문제연구소 특별연구원(1962~77), 북한연구소 이사장(1977~2007), 내외통신 이사장(1978~81), 북한학회 부회장(1984~2007), 한국독립운동사편찬위원(1986~96), 한국통일문화진흥회의 부회장(1995~2007) 등을 지냈다.

주요 저서로는 ‘북한 이데올로기와 대모략’, ‘김일성 주체사상 비판’, ‘오늘의 북한’, ‘북한 및 공산주의 연구전집'(전12권), ‘한국공산주의 운동사'(전5권), ‘북한연구자료집'(전9권) 등이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