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대통령 “北도발, 반드시 대가치를 것”

이명박 대통령은 29일 북한의 연평도 포격 도발과 관련, “앞으로 북의 도발에는 반드시 응분의 대가를 치르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연평도 포격도발에 대한 대통령 담화문’ 발표를 통해 “어떠한 위협과 도발에도 물러서지 않고 맞서는 용기만이 ‘진정한 평화’를 가져올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