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국방, 서해 남북관리구역 순시

이상희(李相憙) 국방장관은 17일 오전 서해 경의선 남북관리구역을 순시하고 장병들에게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강조했다고 국방부 관계자가 전했다.

이 장관은 도라산 OP(관측소)와 남북출입관리소(CIQ) 등을 방문, 장병들에게 “확고한 군사대비태세를 구축한 상태에서 남북간 교류협력에 대한 군사적 보장조치를 취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발생 가능한 모든 상황을 유형별로 구분해 철저한 대비 태세를 갖춰야 한다”며 “말단 병사까지 (대비태세 구축의) 행동화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장관이 서해 남북관리구역을 방문한 것은 취임 이후 처음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