柳외교, ARF서 北에 진상조사단 수용 촉구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24일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 전체회의에서 금강산 피격사건과 관련, 철저한 진상규명 및 재발방지를 위한 우리측 조사단의 수용을 북한측에 촉구했다.

유 장관은 또 이번 사건이 남북간 협의를 통해 조속히 해결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이용준 외교부 차관보가 전했다.

이 차관보는 “유 장관의 의견 제시에 대해 회의에 참석한 많은 장관들도 남북간 협의를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됐으면 한다는 의견을 표명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