柳외교, 미ㆍ일과 北로켓 협의

유명환 외교통상부 장관은 10일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 및 나카소네 히로후미 일본 외상과 전화협의를 갖고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에 대한 대응 문제를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전했다.

이번 전화 협의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북한의 로켓발사에 대한 대응 문제를 논의하고 있는 가운데 이뤄진 것으로, 유 장관은 안보리의 대응이 신속하고 단호하게 이뤄져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 장관은 아울러 오는 12일로 예정된 한.중.일 정상회담에서 북한 로켓 문제를 어떤 방향으로 논의할 지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유 장관은 앞서 지난 8일 중국의 양제츠 외교부장 및 나카소네 일본 외상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로켓 발사와 관련한 국제사회의 대응책을 협의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