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6자회담 공동문건 표현방식에 이견”

현재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북핵 6자회담의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는 18일 회담 참가국들 간에 공동문건 초안의 문구에 대해 여전히 이견이 남아 있다고 밝혔다.

힐 차관보는 “문제는 선언문 내용을 표현하는 방식”이라며 미국은 덜 애매한 표현을 선호한다고 말했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