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차관보 3일 한·일·중 순방 나서

크리스토퍼 힐 미국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내달 3일 한.일.중 3국 순방에 나선다.

힐 차관보는 4일 일본을 거쳐 5-10일 중국, 11일 한국을 방문해 각국 정부의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를 비롯해 고위관계자들을 만나 양자 및 공통관심사에 관해 논의한다고 국무부가 30일 밝혔다.

힐 차관보는 이에 앞서 이날 오후 워싱턴을 방문한 한국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을 만난다.

이에 따라 9.19 북핵 공동성명 1주년을 앞두고 이뤄지는 힐 차관보의 동북아 3국 순방이 최근 진행되고 있는 한.일.중간 북핵 외교와 맞물려 6자회담 재개를 위해 어떤 역할을 할지 주목된다.

국무부 관계자는 힐 차관보의 이번 순방은 5일 베이징(北京)에 이어 청두(成都), 광저우(廣州), 상하이(上海) 등 중국내 미국 총영사관이 있는 지역을 순회하고 청두(6,7일)에선 미 평화봉사단 선서식에도 참석하는 등 중국내 미국 공관 시찰에 중점을 둔 것이라고 설명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