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차관보 “이번 회담은 검증회담”

북핵 6자회담에 참가하기 위해 베이징(北京)에 체류중인 미국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는 9일 “이번 회담은 검증회담”이라고 말했다.

힐 차관보는 이날 북한 김계관 외무성 부상, 한국의 김 숙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과 양자회동을 가진 뒤 숙소인 중국대반점에서 기자들과 만나 “이번 회담에서는 검증체계에 합의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검증문제) 이외에도 대북 에너지 지원 문제에 대해서도 협의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힐 차관보는 ‘핵 신고서 내용에 대한 검증에 얼마나 시간이 소요될 것이냐’는 질문에 “먼저 검증체계가 어떤 모양을 갖추게 될 지를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