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북미 접촉 결과, 돌파구 없었다”

북핵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차관보는 19일 북미 양자회동 및 방코델타아시아(BDA) 실무회의를 가진 뒤 “우리는 (여러분에게)전해줄 만한 어떠한 돌파구도 없었다”고 말했다.

힐 차관보는 이날 밤늦게 숙소인 궈지쥐러부(國際俱樂部) 호텔로 들어오면서 기자들과 만나 북한측과의 회동 결과를 “건전한 정보교류의 장”으로 평가하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또 “우리는 비핵화 목표 외에는 어느 것도 받아들일 수 없다”며 “이번 주 중에 (비핵화를 위한) 뭔가를 얻게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힐 차관보는 이날 저녁 다이빙궈(戴秉國) 중국 외교부 부부장 주최의 6개국 대표단 만찬 회동에 참석한 뒤 오후 중 BDA 실무회의가 열렸던 주중 미국대사관에 들러 회의결과를 보고받은 것으로 알려졌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