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라이스, 한국과 PSI에 대해 대화할 것”

크리스토퍼 힐 미국 국무부 차관보는 17일 “콘돌리자 라이스 미 국무장관이 방한해서 PSI(확산방지구상)에 대해 이야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힐 차관보는 이날 일본을 출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우리는 모든 이슈에 대해 이야기하겠지만 특히 유엔 결의 1718호의 검색 부문을 어떻게 이행할 지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PSI는 (유엔 결의 1718호의 검색 부문 이행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우리는 동맹국들과 북한의 핵물질 수출입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으며 북한이 무모한 행동에 대해 큰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라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안보리 결의 1718호의 이행을 위해 노력해야만 한다”고 강조했다.

힐 차관보는 북한의 2차 핵실험 징후에 대해 “보도는 접했지만 추가 정보는 가지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