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 “北대표 충분한 협상 지침 보유 희망”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미국 국무부 차관보는 18일 북한측 대표가 합의를 이룰 수 있는 충분한 지침을 갖고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도쿄 AFP=연합뉴스)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미국 국무부 차관보는 18일 북한측 대표가 합의를 이룰 수 있는 충분한 지침을 갖고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일본을 방문중인 그는 이날 6자회담 참석을 위해 중국 베이징(北京)으로 떠나기에 앞서 도쿄의 한 호텔에서 “그(북한측 대표)가 (협상에서)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는 충분한 여지를 갖고있기를 확실히 해두고 있다. 즉 그가 합의를 이룰 수 있는 충분한 지침들을 갖고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나머지 대표단은 그렇다(협상 여지가 있다)고 생각하지만 북한대표단이 그런지는 아무도 모른다”며 “우리는 진전이 필요한 만큼 그들도 일부 진전을 이룰 준비를 하고 왔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힐 차관보는 6자회담을 하루 앞둔 17일 오후 김계관 북한측 수석대표와 양자회담을 가질 것으로 전해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