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천영우, 2·13합의 이행방안 집중 논의

미국을 방문한 천영우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11일(현지시각) 크리스토퍼 힐 미 국무부 차관보와 회동을 갖고 방코델타아시아(BDA) 북한자금 송금문제 해결 이후 양국이 취해야 할 조치 등 2.13 합의 이행 방안에 대해 집중적인 의견을 교환했다.

한미 양국은 특히 북한이 이번에 핵폐기 초기이행조치에 나서는 것을 전제로 북한 핵폐기 2단계인 핵불능화 문제에 대해서도 내부 대응책을 검토한 것으로 전해졌다.

천 본부장은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BDA 해결 이후 한반도 비핵화 속도를 가속화하기 위한 이른바 ‘포스트 BDA’ 전략을 논의했다”면서 “지금은 북한의 핵시설 폐쇄가 중요하고, 이것이 이뤄지면 북핵 6자회담도 순차적으로 이뤄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BDA 송금문제를 낙관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오늘 특별히 BDA 문제를 논의하지는 않았다”면서도 “하지만 모든 당사자들이 이 문제를 최대한 빨리 해결하자는 의지가 강하기 때문에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에너지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낙관했다.

특히 천 본부장은 2.13 베이징 합의에 따라 북한이 영변 핵시설 가동을 중단하고 유엔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찰단을 복귀시킬 경우 약속한 5만t 중유제공 등 북한의 조기 핵폐기 견인을 위한 복안을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워싱턴의 고위소식통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북한이 핵불능화 단계에 들어가면 여러 요구조건들을 제시할 것”이라면서 “이번 한미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간 회동에서는 이런 문제들이 논의됐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 북미 양국은 북한이 BDA 해결과 동시에 국제원자력기구(IAEA) 감시단 초청과 영변 핵시설 가동중단 및 폐쇄조치에 착수할 경우 몽골이나 중국 등 제3국에서 양자 접촉을 갖고 북미관계정상화와 힐 차관보의 평양 방문 계획에 대해 논의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 미 국무부는 이날 “힐 차관보가 미국의 아시아관련 비영리 연구기관인 아시아소사이어티 주최로 오는 15-18일 열리는 윌리엄스버그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몽골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워싱턴 고위관계자는 “아직 북한에서 누가 참석할 지는 분명치 않지만 이 곳에서 북미가 회동할 가능성을 완전 배제할 수 없다”고 밝혔다.

국무부 관계자는 그러나 현재로서는 힐 차관보의 일정엔 몽골 회의 참석만 잡혀 있으며, 북한측 관계자들과 만날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앞서 2.13 북핵합의 이행의 걸림돌이 돼온 방코델타아시아(BDA)의 북한 자금을 송금하는데 미국과 러시아의 중앙은행들이 중개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미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저널은 미국과 러시아가 BDA북한 자금 송금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면서 BDA의 북한자금은 미국 중앙은행 가운데 하나인 뉴욕 연방준비은행으로 보내진뒤 러시아 중앙은행을 거쳐 북한이 휴면계좌를 갖고 있는 민간은행인 극동상업은행(Far East Commerial Bnak)으로 입금될 것이라고 전했다.

뉴욕 연방준비은행은 미국의 12개 지역 중앙은행 가운데 하나로 대표성을 지닌 기관으로 평가받고 있다. BDA의 북한 자금 송금에 미국과 러시아의 중앙은행이 직접 나설 경우 민간 금융기관의 개입에 따른 불법성 논란을 잠재울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로이터 통신은 “러시아가 11,12일 휴일이어서 BDA 은행내 북한자금을 러시아에서 송금하려면 빨라야 13일 이후 가능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힐 차관보는 이날 공개된 C-스팬과 인터뷰에서 “BDA 자금 송금 해결책에 대해서는 장기적으로 걱정하지 않는다”며 문제 해결의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숀 매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아직 북한이나 6자회담 참여국들로부터 북한이 그들의 돈을 송금받았다는 얘기를 듣지 못했다”면서 “물론 재무부가 이 문제 해결을 위한 메커니즘에 대해 약간 긍정적으로 언급한 사실을 알고 있지만 상황을 좀 더 지켜보자”며 신중한 반응을 보였다.

매코맥은 그러나 “우리 모두는 (이번 BDA 문제 해결을 계기로) 북핵 6자회담과 한반도 비핵화 논의에 복귀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면서 “특히 미국은 북한이 2.13 합의 약속 이행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