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러리 클린턴 美 국무장관 임명안 통과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의 임명안이 21일(현지 시각) 상원 본회의 표결에서 찬성 94표, 반대 2표로 가결됐다.

이에 따라 클린턴 국무장관은 미 최초의 퍼스트레이디 출신장관이자 여성으로는 매들린 올브라이트, 콘돌리자 라이스에 이어 세 번째 국무장관 시대를 열게 됐다.

또, 클린턴 국무장관은 내각의 수석장관으로서 대통령 궐위시 부통령, 하원의장, 상원 임시의장에 이어 승계 4번째의 자리인 막강한 직책을 맡게 됐다.

하지만, 오바마 행정부의 첫 외교수장으로서 현재 클린턴 장관 앞에 만만치 않은 과제들이 산적해 있다.

미국이 최악의 경기침체 위기에 처해 있고 이라크와 아프가니스탄에서 두 개의 전쟁을 동시에 치르고 있는 전시상황이며, 이란과 북한 등 핵무기와 같은 대량살상무기(WMD) 확산 방지 문제, 중동의 화약고인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 분쟁 종식도 클린턴 국무장관이 해결해야 할 과제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