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시마 제1원전 4호기 수소폭발 화재

일본 후쿠시마(福島) 제1원자력발전소의 원자로 건물에서 15일 오전 수소폭발이 발생해 화재가 났다고 NHK방송이 보도했다.


에다노 유키오 관방장관도 15일 회견을 갖고 “후쿠시마 제1원전 4호기에서 수소 폭발로 화재가 발생했다”면서 “그러나 핵연료가 화재가 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간나오토 총리도 기자회견을 갖고 “방사선 물질의 유출위험이 커지고 있어 20㎞ 이내 주민은 전원 대피, 20~30㎞의 거주자는 주택내부로 피해야 한다”고 말했다.


후쿠시마 제1원전 4호기는 지난 11일 오후 대지진과 쓰나미의 피해를 당할 당시 정기 점검 중이었다.

소셜공유